[EN] 걸그룹 홍수 속 비투비가 ´힐링 전도사´ 된 이유

Episode of: nocutV

< Back to nocutV
Jun 30, 20151m
3044
[EN] 걸그룹 홍수 속 비투비가 ´힐링 전도사´ 된 이유
Jun 30 '151m
Play Episode

보이그룹 비투비(서은광, 이민혁, 이창섭, 임현식, 프니엘, 정일훈, 육성재)가 ´힐링 전도사´로 돌아왔다. 청춘들을 위로하는 힐링송 ´괜찮아요´로 걸그룹 대전 속 차별화를 꾀하겠다는 계획이다. 비투비는 29일 오후 서울 상암동 디지털미디어스페이스에서 정규 1집 ´컴플리트(Complete)´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었다. 이날 멤버들은 4년 만에 정규 앨범을 발매하게 된 소감과 활동 계획 등을 밝혔다. ◇ "데뷔 후 첫 차트 1위…합성인 줄 알았다" {IMG:2}이날 0시 공개된 비투비의 정규 1집 ´컴플리트´에는 타이틀곡 ´괜찮아요´를 비롯해 총 13곡이 담겼다. ´괜찮아요´는 현실 속에서 희망을 잃지 않고 살아가는 이 시대의 청춘들을 위한 가사가 담긴 발라드곡으로, 비투비 이민혁, 정일훈과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 홍승성 대표기 직접 가사 작업에 참여해 의미를 더했다. 발표 직후부터 반응이 뜨겁다. ´괜찮아요´는 공개 직후 멜론, 엠넷, 소리바다, 지니, 올레뮤직, 네이버뮤직 등 주요 음원 차트에서 정상에 올랐다. 비투비가 음원 차트에서 1위에 오른 것은 데뷔 4년 만에 처음이다. 이에 비투비는 "데뷔 후 1위를 해본 건 처음이다. 처음에는 합성인줄 알았다"며 회사 직원들도 많이 우셨고, 우리도 소리를 많이 질렀다. 정말 행복했다"며 기뻐했다. 곡에 대한 멤버들의 만족감도 높다. 창섭은 "앨범을 준비하면서 강한 확신이 있었고, 기분이 정말 좋았다"며 "오늘 음원이 나올 때도 불안하지 않았다. 비투비가 잘하는 걸 보여줄 수 있는 앨범이 나왔다고 생각했고, 성적도 좋아서 만족스럽다"고 말했다. 은광 역시 "´괜찮아요´를 처음 들었을 때 멤버 모두가 좋은 곡이라고 느꼈다. 7명이 모두 한 곡을 좋아하는 건 쉽지 않은 일이다. 또 비투비가 생각해왔던 스타일에 부합하는 곡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0:00 / 0:00